단 두 경기였지만, 존재감은 확실했던 삼성 이학주



한 달 넘게 소식이 없었고, 좀처럼 1군으로 콜업될 기회를 잡지 못했다. 그리고 올라오자마자 인상적인 활약을 펼치면서 팬들의 기대에 부응했다. 단 두 경기였지만, 강렬한 인상을 남긴 이학주였다.삼성 라이온즈 허삼영 감독은 지난 2일 NC 다이노스와의 원정 경기를 앞두고 내야수 김호재를 1군 엔트리에서 말소했다. 그…
기사 더보기


스포츠 해외축구중계 미리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