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현 ‘원맨쇼’, 유신고 4강 이끌었다



10일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황금사자기 고교야구전국대회 8강전 첫 날 경기에서 강릉고등학교가 인천고등학교를 상대로 승리를 거두었다. 같은 날 열린 유신고등학교와 서울고등학교의 싸움에서는 타선이 먼저 폭발한 유신고등학교가 승리를 거두었다.강릉고 최재호 감독은 8강 경기에서 승리한 뒤 “8강만 가도 잘 간 것이다…
기사 더보기


스포츠 해외축구중계 미리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