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왕 출신’ 소형준, 2년차 징크스 벗어날까



지난 11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한화 이글스와 kt 위즈의 경기가 펼쳐졌다. 이날 경기는 역전에 역전을 거듭할 정도로 치열했다. 5회까지 4-0으로 앞서며 흐름을 완전히 가져온 kt는 6회와 7회에 걸쳐 5점을 내주며 역전 당했지만, 9회 심우준의 솔로포와 11회 장성우의 끝내기 안타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연장전 혈투…
기사 더보기


스포츠 해외축구중계 미리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