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상혁의 ‘아름다운 비행’… 한국 육상 새 역사 썼다



우상혁(25)이 남자 높이뛰기 한국 신기록을 세우며 한국 육상의 새 역사를 썼다.우상혁은 1일 일본 도쿄의 올림픽 메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육상 남자 높이뛰기 결선에서 2m 35를 넘어 4위를 차지하며 한국 육상 트랙·필드 선수로는 올림픽 무대에서 가장 높은 순위에 올랐다.앞서 우상혁은 예선에서 2m …
기사 더보기


스포츠 해외축구중계 미리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