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로 2020 ‘죽음의 조’, 드라마틱한 반전의 연속



유로 2020(유럽축구선수권대회) ‘죽음의 조’로 불리우던 F조의 운명이 최종일에 요동쳤다. 결과적으로는 올라갈만한 팀들이 모두 생존했지만, 그 과정은 드라마틱한 이변과 반전의 연속이었다.F조는 프랑스, 독일, 포르투갈, 헝가리가 한 조에 편성됐다. 프랑스와 독일은 최근 월드컵에서 나란히 우승을 차지한 팀들이고 포…
기사 더보기


스포츠 해외축구중계 미리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