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전염병의 실제 가능성에

집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전염병의 실제 가능성에 직면해야 할 때
와카야마현 사이세이카이 아리다 병원의 한 외과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아사히 신문)
일본 전역에서 중국과 명확하게 연관되지 않은 새로운 코로나바이러스 사례가 발생했습니다. 환자들이 어떻게 바이러스에 감염되었는지는 불분명합니다.

집에서

카지노 제작 일본은 집에서 코로나바이러스 전염병의 가능성에 대비해야 합니다. 이 경우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효과적인 비상 조치를 신속하게 취해야 합니다.more news

코로나바이러스 환자가 심각한 상태에 있는지 파악하여 즉시 적절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우선순위를 두어야 합니다. 코로나바이러스 환자를 치료하기 위해 지정된 의료기관의 입원 수용 인원에는 한계가 있습니다. 따라서 종합병원이 입원이 필요한 환자를 수용할 수 있도록 조치를 취해야 한다.

정부는 또한 경미한 증상을 보이는 환자에 대해 집에서 요양을 권고하는 것을 고려해야 합니다.

잠재적인 환자에 대한 초기 반응도 재고해야 합니다. 아마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특성상 의료기관이 초기에 의심 증상을 보이는 사람을 정확하게 진단하지 못하는 사례가 있었습니다.

대부분의 경우 감염이 확인되기까지 너무 많은 시간이 소요되었습니다.

이러한 상황에서 바이러스가 다른 사람을 감염시킬 가능성이 매우 높아 보입니다.

의료 전문가들은 가능한 증상이 있는 사람들을 치료하고 필요한 조치를 취할 때 바이러스 감염을 의심하는 표시를 더 빨리 벗어야 합니다.

집에서

바이러스가 의사, 간호사 및 기타 의료 전문가 사이에 퍼질 수 있다는 두려움이 있습니다. 바이러스 감염이 확인된 와카야마현의 한 외과의사는 열이 나고 해열제로 치료한 후에도 계속 일했다.

외과의가 근무하는 병원에 입원한 환자가 2월 14일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병원에서는 환자가 외과의와 접촉하지 않았다고 밝혔지만, 원내 또는 병원획득 가능성을 가정해야 한다. 감염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두 사람이 어떻게 바이러스에 감염되었는지 신속하게 식별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요코하마항에 정박해 있던 격리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와 관련해 선원과 승객의 건강 관리를 도운 검역관에게도 감염이 확산됐다.

검역관은 규약에 따라 선내에서 마스크와 장갑을 착용하고 소독제로 손을 소독했지만 모든 일을 제대로 하지 못한 것으로 보입니다. 이 건강 위기에 대처하는 사람들은 위생의 기본 규칙을 T.

코로나바이러스 의심 환자를 치료하는 의사, 간호사, 검역관 및 보건소 관계자들은 앞으로 몇 주 동안 더 많은 부담을 지게 될 것입니다.

너무 힘들고 오랜 시간 일을 하게 되면 지치고 주의력이 떨어지게 됩니다.

발병이 시작된 우한의 교훈 중 하나는 의료진의 안전이 확보되지 않으면 상황이 빠르게 악화된다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