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 피 에이스’ 원태인, ‘금메달 2연패’ 선봉장 될까



도쿄 올림픽 야구 대표팀이 코로나19 확산의 대위기 속에 소집되어 고척돔에서 연습에 임하고 있다. 이번 대표팀은 역대 대표팀에 비교해 불펜 전문 투수가 적고 선발 투수가 많은 것이 특징이다. 올림픽 야구의 패자 부활전 방식으로 인해 자칫 많은 경기를 치를 수 있어 긴 이닝 소화가 가능한 선발 투수가 다수 승선했다…
기사 더보기


스포츠 해외축구중계 미리보기!


추천 기사 글